공지사항
말씀
2019.10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485,177
Yesterday : 23
Today : 31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기쁜소식부산 | 2019.09.22 22:30 | 조회 55

    기쁜소식서부산교회는 9월17일부터 19일까지 장림동에 있는 프리미스웨딩홀에서 김영교 목사를 강사로 간이집회를 열었다. 집회를 준비하면서 목사님께서 우리가 모르는 사람들을 채우신다는 말씀대로 형제자매들과 교제 중인 20여명이 집회에 참석하여 말씀을 들었다




     

    김영교 목사는 누가복음13장 11절~17절의 38년 동안 귀신들려 꼬부라져 펴지 못하는 여자에 대한 말씀을 전하면서 "우리는 꼬부라진 여인처럼 꼬부라진 생각의 가지들이 많이 있다. 마음에서 올라오는 생각이 내 인생을 망치는 근원이다. 우리가 어렵게 사는 것은 생각의 근원이 잘못되었는데 그 근원을 예수님이 바꾸어주시면 소망이 일어난다. 예수님이 여인에게 네가 네 병에서 놓였다고 하셨다. 예수님이 여자를 고치시고 자유하게 하셨다. 우리 인생은 예수님으로 펴진 것이다. 우리의 생각을 한번 버리고 하나님의 말씀을 받아들이면 우리 인생이 달라진다."고 전하셨다.

     

     

     

    직장에서 성경공부를 하면서 구원을 받은 김성욱 형제는 소아당뇨를 겪고 있는 고등학생 딸을 위해 교회에 기도를 부탁하였는데 집회에 아내와 아들과 딸이 참석하여 말씀을 듣고 신앙상담을 나누었다.

     

     

    "같은 직장의 언니가 집회에 오게 되었는데 성경말씀을 경청하는 모습을 보게 되었습니다. 2부 신앙상담 시간에 목사님과 신앙상담을 하면서 자신의 모습을 비추어 보게 되었고 다음날도 집회에 참석하여서 복음을 듣는 은혜를 입었습니다. 집회시간마다 전해진 말씀이 언니의 삶과 너무 비슷하고 이번 집회가 언니를 위해 준비하셨다는 마음이 들어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한정숙 자매-

     

     

     

    "나는 불행하게 살 수 밖에 없는 형편 속에 있고 가난하다는 생각에 메여서 살았는데 말씀을 들으면서 다른 사람의 말을 들을 수 없는 높은 마음이 나를 불행하게 했다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이제는 지극히 작은 자가 되어 누군가의 말을 들을 수 있는 사람이 되면 하나님과 마음이 연결되어 얼마든지 기쁘고 행복하게 살수 있다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진 훈 형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81개(1/5페이지)
    부산소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처음페이지이전 10 페이지12345다음 10 페이지마지막페이지